2021년 06월호 구매하기
로자바에 다녀온 것이 범죄인가?
로자바에 다녀온 것이 범죄인가?
  • 필리프 바케 | 저널리스트 겸 다큐멘터리 감독
  • 승인 2021.04.30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이로제 걸린 프랑스 경찰, 자유의 투사도 테러범으로 처벌

프랑스 국회는 이슬람 극단주의 전투원들을 소탕하겠다는 명목으로 수많은 ‘테러방지’ 법안들을 채택하여 테러의 증거 없이 ‘테러 의도’만으로도 처벌이 가능하도록 만들었다. 그러나 역설적이게도 이 법들은 시리아에서 ‘지하디즘’에 맞서 싸우려는 이들을 추적하는 법적 근거가 되고, 이슬람국가(IS)에 맞서 무장하는 것 역시 경찰로부터 처벌받는 범죄가 됐다.





2020년 12월 8일, 프랑스 국내안보총국(DGSI)은 일에빌렌과 발드마른의 도르도뉴에서 ‘극좌파 단체 회원’ 7명을 체포했다. 이들은 프랑스에서 폭력행위를 계획했...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