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호 구매하기
팔레스타인계 이스라엘인, 극우의 인질인가
팔레스타인계 이스라엘인, 극우의 인질인가
  • 조셉 알가지 | 텔아비브 언론인
  • 승인 2009.06.03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우, ‘순수 유대 국가’ 건설의 걸림돌로 적대시
‘두 국가’냐 ‘두 민족 한 국가’냐 등 해결 과제 산적


3월 말, 극우파 지도자 아비그도르 리에베르만이 이스라엘 부총리 겸 외무장관에 취임했다.2000년에 외르크 하이더와 자유당(PFO) 동료들이 오스트리아 내각에 입각했을 때 거의 한목소리로 항의했던 유럽이 이번에는 아무 소리가 없다.러시아 출신인 리에베르만 장관은 자신이 소속된 이스라엘 베이테누(이스라엘은 나의 집이라는 뜻)당 노선에 걸맞게 선거운동 기간 내내 팔레스타인계 이스라엘인들에 대해 인종차별적인 발언을 해왔다.서방세계는 아나폴리스 정상회담을 포함해 이스라엘이 이전에 서명한 모든 협정들이 유효하지 않다는 신임 이스라엘 외무장관의 발언에 주목할 것이다.실제로 그의 발언들은 근동의 평화를 모색하고 있는 버락 오바마 정부와 첫 충돌을 유발했다.이스라엘 국내 정치에서, 팔...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