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호 구매하기
악덕사주 맞선 노조, 오바마 지지로 '승리'
악덕사주 맞선 노조, 오바마 지지로 '승리'
  • 피터 드레이어 | 경제학자
  • 승인 2009.02.01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카고 '리퍼블릭 윈도우'… 새 행정부 친노동정책 '시금석'오바마 '은행은 기업 대출, 기업은 해고 회피 의무' 공언
▲ <오바마> 지난 12 월 초, 갑작스러운 해고 통보 후, 시카고에 위치한 '리퍼블릭 윈도우 & 도어'의 노동자 240명은 그들의 공장을 6일 동안 점거했다.이들이 속한 '미국 전기, 라디오 및 기계 노동자 아메리카 (UE, '유나이트 전기')'는 미국 좌파 노동운동에 속하는 작은 노조이지만 강성으로 유명하다.
 이들을 위한 기부와 지지 시위가 미국 전역에서 홍수를 이루었고, 대통령 당선자 버락 오바마도 그들을 지지했다.이후 이들의 투쟁은 보상받았다.이들은 자신들이 요구한 60일의 휴업수당, 유급휴가, 그리고 두 달 동안의 건강 보험의 확장 등을 쟁취했다.
 
 레이건과 대조되는 오바마 '노조관'
 28 년 전,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 집권 초기에 사회분쟁은 완전히 다른 국면을 경험했다.1만 3천명의 파일럿들이 파업을 단행한 며칠 후인 1981년 8월 3일, 이들 노조는 수천만 달러의 벌금을 부과 받게 된다.지도부 72명이 기소...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