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호 구매하기
정치적인, 너무나 정치적인 알츠하이머
정치적인, 너무나 정치적인 알츠하이머
  • 필립 바케
  • 승인 2016.01.28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나는 생각한다.고로 나는 N 3.12이다>
알츠하이머 환자의 급속한 증가가 인류의 새로운 도전 과제로 떠오르고 있다.비록 아직 성과는 없지만, 제약업계는 엄청난 잠재력을 가진 이 시장을 선점하기 위한 의약품과 기적의 백신 개발에 열을 올린다.그러나 알츠하이머 환자들과 그 가족들의 상황을 면밀히 살펴보면, 여전히 잘 알려지지 않은 이 질병에 대한 공공 정책과 치료적 접근을 재고해보아야 할 필요성이 드러난다.


마르망드-도넹 의료센터에 M.여사가 휠체어를 타고 도착했다.M.여사의 딸이 말한다.“저희 어머니는 78세에 신경과 의사에게 알츠하이머 진단을 받으셨어요. 상당량의 약을 복용하셔야 했고, 혼자서는 일상생활을 하시기 힘들어졌어요. 그리고 극심한 불안 상태가 이어졌지요. 저도 어머니 간병으로 지쳐갔어요.” 그는 2000년대 말에 알츠하이머 말기 환자들의 장기 요양병원인 이곳으로 어머니를 모셨다.&ldq...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필립 바케
필립 바케 info@ilemond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