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호 구매하기
‘남성다움’, ‘여성다움’은 존재하는가?
‘남성다움’, ‘여성다움’은 존재하는가?
  • 이정우
  • 승인 2016.03.31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우교수의 철학 노트(2)
공자가 35세 때 제나라의 경공(景公)을 찾아갔다.당시 제나라는 춘추시대에 동방의 강자였고, 공자가 속했던 노나라는 제의 압박을 받는 처지였다.이웃나라로서 서로 협력해야 했지만, 서로 적국이기도 했던 노와 제의 관계를 생각해 보면, 공자가 경공을 찾아간 것은 상당히 예민한 상황이기도 했다.경공은 공자를 만났을 때 “정치란 무엇인가?”라는 화두를 던졌다.그러자 공자는 그 유명한 “君君臣臣父父子子”라는 답을 내놓는다.

“임금이 임금답고 신하는 신하다우며, 아버지는 아버지답고 아들은 아들다운 것”, 이것이 곧 정치라는 것이다.공자가 제시한 이 ‘~다움’이라는 생각은 흔히 ‘정명론(正名論)’이라 불린다.경공의 물음에 공자는 왜 하필이면 이름을 바로잡을 것을 권했을까? 세월호 사건을 생각해 보자. 만일 세월호의 선장이 ‘선장’이라는 ‘명(名)’을,... ...
  • 정기구독 회원 전용 기사입니다. 로그인 하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정기구독 인증을 받으시면 기사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인증을 받지 않으셨다면 홈페이지 게시판 또는 info@ilemonde.com을 통해 인증 신청 바랍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유료 독자님에게만 서비스되는 월간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한국어판을 받아보시고, 동시에 모든 온라인 기사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 전용 유료독자님에게는 <르몽드 디플로마티크>의 온라인 기사들이 제공됩니다.
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
※ 후원 전 필독사항

비공개기사에 대해 후원(결제)하시더라도 기사 전체를 읽으실 수 없다는 점 양해 바랍니다.
구독 신청을 하시면 기사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5000원 이상 기사 후원 후 1:1 문의하기를 작성해주시면 과월호를 발송해드립니다.

이정우
이정우 info@ilemond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